[게시물 공지]상대를 불쾌하게하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합니다

무너질 자랑 (24절) (2023-7-26 수 / 예레미야 9:17-26)

Author
Joonwoo Lee
Date
2023-07-26 04:00
Views
201
e-QT 무너질 자랑 (24절) (2023-7-26 수 / 예레미야 9:17-26)

사람들을 자랑하는 것을 좋아합니다.
어떤 사람은 조심스럽게 자랑하고,
어떤 사람은 대놓고 자랑합니다.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사람들은 자랑하는 것을 좋아합니다.
자랑할 때 생기가 돌고 흥에 겨워 말을 합니다.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지혜로운 자는 그의 지혜를 자랑하지 말라
용사는 그의 용맹을 자랑하지 말라 부자는 그의 부함을 자랑하지 말라” (23)

지혜로운 자는 자신의 지혜를,
용사는 용맹을, 부자는 자신의 부를 자랑합니다.
자랑하는 것은 자신이 믿는 것입니다.
자신의 마음을 든든하게 해 주는 것입니다.
자랑하는 것은 자신을 지탱해주는 버팀목입니다.

자랑하는 것이 무너지는 날은
자신을 받쳐주는 버팀목이 부러져 넘어지는 날입니다.
그 무너짐의 충격이 너무 커서 일어서기가 어렵습니다.

지혜를 자랑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압살롬의 거사를 도왔던 아히도벨이 그런 사람입니다.
아히도벨의 모략은 하나님께 물어서 받은 것과
동일하다고 사람들이 말할 정도였습니다. (삼하 16:23)

아히도벨은 자신의 모략이 받아들여지지 않자
고향으로 내려가 자살하고 말았습니다.
자신의 지혜를 의지하고 살았던 사람입니다.

골리앗의 용맹은 모두가 인정했습니다.
그 용맹이 소년 다윗에 의해 꺽여지는 날,
골리앗 뿐 아니라 블레셋 전체가 무너졌습니다.

자신이 자랑하고 믿고 살던 것이 무너질 때,
누구도 그것을 막아줄 수 없습니다.
자신이 믿고 자랑하는 것과 함께 무너지게 됩니다.

사람이 가진 것은 언젠가는 무너집니다.
무너질 것을 의지하고 자랑하는 것은 어리석은 일입니다.
참 지혜자는 무엇을 자랑하고 의지해야 할 지를 아는 사람입니다.

"자랑하는 자는 이것으로 자랑할지니 곧 명철하여 나를 아는 것과
나 여호와는 인애와 공평과 정직을 땅에 행하는 자인 줄 깨닫는 것이라
나는 이 일을 기뻐하노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24)

유다 백성들이 자랑하는 것들이 있었습니다.
그들이 가지고 있는 성전이었습니다.
하나님의 약속이 담겨져 있는 할례였습니다.
이런 것들이 자신을 지켜 주리라고 생각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이미 유다를 떠나셨습니다.
더 이상 성전에 머물러 계시지 않습니다.
할례의 언약이 깨어졌습니다.
더 이상 이들을 지키시지 않으십니다.

유다는 하나님을 알지 못했습니다.
하나님은 인애와 공평과 정직을 기뻐하시는 분입니다.
유다는 악을 행하고 우상을 따라갔습니다.

참 지혜는 하나님에 대한 바른 지식을 가지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원하시고 기뻐하시는 것이 무엇인지를 아는 것입니다.
그것을 자랑하고 의지하고 나갈 때 안전합니다.

오늘 나를 지탱해주는 것들을 살펴보기 원합니다.
내가 어디에 의지하고 지금까지 살았는지를 보기 원합니다.
잘못된 버팀목을 빨리 교체하기 원합니다.

자랑하고 싶은 것이 있습니다.
그 자랑이 허망한 것인지, 영원한 것인지를 분별해야 합니다.
오늘 내가 자랑하는 버팀목이 어떤 것인지 다시 살펴보기 원합니다.

나의 버팀목의 실상을 점검하며…

<성경본문: 렘 9:23-26>
23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지혜로운 자는 그의 지혜를 자랑하지 말라 용사는 그의 용맹을 자랑하지 말라 부자는 그의 부함을 자랑하지 말라
24자랑하는 자는 이것으로 자랑할지니 곧 명철하여 나를 아는 것과 나 여호와는 사랑과 정의와 공의를 땅에 행하는 자인 줄 깨닫는 것이라 나는 이 일을 기뻐하노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25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보라 날이 이르면 할례 받은 자와 할례 받지 못한 자를 내가 다 벌하리니
26곧 애굽과 유다와 에돔과 암몬 자손과 모압과 및 광야에 살면서 살쩍을 깎은 자들에게라 무릇 모든 민족은 할례를 받지 못하였고 이스라엘은 마음에 할례를 받지 못하였느니라 하셨느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