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물 공지]상대를 불쾌하게하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합니다

절기와 질서 (19절) (2024-4-30 화/ 시 104:19-35)

Author
Joonwoo Lee
Date
2024-05-01 19:04
Views
28
e-QT 절기와 질서 (19절) (2024-4-30 화/ 시 104:19-35)

19여호와께서 달로 절기를 정하심이여 해는 그 지는 때를 알도다
20주께서 흑암을 지어 밤이 되게 하시니 삼림의 모든 짐승이 기어나오나이다
21젊은 사자들은 그들의 먹이를 쫓아 부르짖으며 그들의 먹이를 하나님께 구하다가
22해가 돋으면 물러가서 그들의 굴 속에 눕고
23사람은 나와서 일하며 저녁까지 수고하는도다
24여호와여 주께서 하신 일이 어찌 그리 많은지요 주께서 지혜로 그들을 다 지으셨으니 주께서 지으신 것들이 땅에 가득하니이다
25거기에는 크고 넓은 바다가 있고 그 속에는 생물 곧 크고 작은 동물들이 무수하니이다
26그 곳에는 배들이 다니며 주께서 지으신 리워야단이 그 속에서 노나이다
27이것들은 다 주께서 때를 따라 먹을 것을 주시기를 바라나이다
28주께서 주신즉 그들이 받으며 주께서 손을 펴신즉 그들이 좋은 것으로 만족하다가
29주께서 낯을 숨기신즉 그들이 떨고 주께서 그들의 호흡을 거두신즉 그들은 죽어 먼지로 돌아가나이다
30주의 영을 보내어 그들을 창조하사 지면을 새롭게 하시나이다
31여호와의 영광이 영원히 계속할지며 여호와는 자신께서 행하시는 일들로 말미암아 즐거워하시리로다
32그가 땅을 보신즉 땅이 진동하며 산들을 만지신즉 연기가 나는도다
33내가 평생토록 여호와께 노래하며 내가 살아 있는 동안 내 하나님을 찬양하리로다
34나의 기도를 기쁘게 여기시기를 바라나니 나는 여호와로 말미암아 즐거워하리로다
35죄인들을 땅에서 소멸하시며 악인들을 다시 있지 못하게 하시리로다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할렐루야

하나님은 질서로 통치하십니다.
하나님의 정한 법칙대로 세상의
모든 것이 질서있게 움직입니다.

“여호와께서 달로 절기를 정하심이여
해는 그 지는 때를 알도다” (19)

하나님께서는 달로 절기를 삼으셨습니다.
달은 한달의 시간을 가늠하게 합니다.
달력이 없는 고대 사회에서도
달의 변화를 통해 날짜를 측정할 수 있었습니다.

해는 하루의 시간을 가늠하는데 사용되었습니다.
밤이 되면 숲 속의 모든 짐승이 나옵니다.
다시 해가 뜨면 짐승들은 각기 굴로 들어가고,
사람들이 나와서 노동하며 저녁까지 수고합니다.

“여호와여 주의 하신 일이 어찌 그리 많은지요
주께서 지혜로 그들을 주께서 지으신 것들이 땅에 가득하니이다” (24)

하나님은 지혜로 땅을 통치하십니다.
땅은 하나님의 지혜로 움직여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땅은 안전하고 질서있게,
하나님의 지혜로 부요하게 됩니다.

하나님은 크고 넓은 바다를 지으시고
그 속에 생물들을 때를 따라 먹이셨습니다.
모든 생물들을 풍요롭게 하셨습니다.

“주께서 낯을 숨기신즉 그들이 떨고 주께서 그들의 호흡을 거두신즉
그들은 죽어 먼지로 돌아가나이다” (29)

하나님께서 얼굴을 숨기시면 돌봄이 중단됩니다.
하나님의 손길이 없이는 살 수 없어 두려움이 빠집니다.
하나님께서 호흡을 취하시면 죽어 먼지가 됩니다.

“여호와의 영광이 영원히 계속할지며
여호와는 자신께서 행하시는 일들로 말미암아 즐거워하시리로다” (31)

창조물의 질서를 보시고 하나님께서 기뻐하십니다.
질서 속에서 하나님의 영광이 나타납니다.
그 질서 속에서 모든 생물들은 풍요를 누립니다.

하나님께서 만드신 질서 안에 들어가기 원합니다.
그 안에서 베푸시는 하나님의 풍성을 누리기 원합니다.
하나님의 즐거움을 함께 누리기 원합니다.

우주의 질서를 하나님께서 주장하십니다.
흐르는 시간 속에서 하나님의 손길을 느끼기 원합니다.
오늘 창조물 속에서 하나님께서 일하시는 것을 보기 원합니다.

절기와 질서 속에서 평안을 누리며…